Untitled Document
Untitled Document
Untitled Document
 
 
Untitled Document
Untitled Document
 
 
 
 
작성일 : 09-01-29 13:55
사마타(집중명상)와 위빠사나(마음챙김) 비교
 글쓴이 : 초능기공
조회 : 5,059  
집중명상과 마음챙김과 비교


  마음챙김과 집중명상은 불가수련법의 대표적인 명상법이다. 불경인 안반수의경(安般守意經)에 의하면 호흡법을 수련하는  6가지가 있는데 수식(數息), 상수(相隨), 지(止), 관(觀), 환(環), 정(靜)으로  육사(六事)라고한다. 육사를 불가의 수련법이라고 할 수가 있다. 이중 지(止)는 집중명상(사마타), 관은 마음챙김(위빠사나)으로 소승불교의 핵심적인 중심이론으로 삼고있다. 2가지의 수련법을 지관(止觀)이라고 하며 수련에 있어 핵심으로 매우 중요시하고 있다. 육사법은 상호 밀접한 관련이 있으나 그중에서 집중명상과 마음챙김은 집중하는 대상과 방법등에대해 차이점이 있으며 어느분야를 중요시하느냐에 따라 명상법이 달라진다고 할수 있겠다. 구체적으로 집중명상과 마음챙김의 수련법을 알아보고 비교해보기로 한다.
  * 육사와 농사의 은유 : 수식은 땅, 상수는 쟁기, 지는 멍에, 관은 씨앗, 환은 비, 정은 행으로 비교된다. 농사의 근본은 땅이고 쟁기는 땅을 갈아야하는 도구고 지는 소에 멍에를 채우는 것이고 관은 땅에 씨앗을 뿌리는 것이다. 환는 비를 의미하고 정은 행으로 수확을 의미한다.

  1. 집중명상(사마타 奢摩他 )
      1) 용어 : 빠알리어인  사마타(samatha)는 우리말로 고요함, 맑음, 평온, 이라는 의미로 불도를 닦기위해 정신을 한가지에 집중한다는 의미이다. 사마디(samadhi)는 집중, 삼매, 선정(禪定)의 의미로 사마타수련을 통해 사마디가 나타나므로 사마타수련하면 사마디를 포함하는 개념이라고 할 수가 있다.
      2) 목적 : 마음의 평온과 고요함을 얻는데 있음
      3) 방법 : 오온(색수상행식-色受想行識)과 육근(안이비설신의-安耳鼻舌身意)의 주객이 일시적으로 통일된 고도의 정신집중이도고 몸과 마음이 안정을 찾아 고요하고 정적한 상태이다. 이는 하나의 대상에 집중함으로써 이루어지는데 불가에서는 4선정이 있다.
        (1) 1선정 : 번뇌가 사라지고 육체적인 기쁨과 정신적인 즐거움
        (2) 2선정 : 관념이 사라지고 선정에 들어 묘한 즐거움산생
        (3) 3선정 : 공(空)상태에 접어들어 육체적인 기쁨은 사라지고 정신적인기쁨
        (4) 4선정 : 일체의 잡념이 사라진 청정한 상태로 사념청정지상태
     
2. 마음챙김(위빠사나)
    1) 용어 : 관은 위빠사나라고한다.  우리말로는 마음챙김, 마음집중으로 번역된다.
    2) 목적 : 탐,진,치의 소멸
    3) 방법 : 오온(색수상행식-色受想行識)을 연기적으로 관찰한다.
    4) 세부내용 : 안반수의경에는 4가지 관찰법이 있다. 첫재는 몸을 관찰하고, 둘째는 뜻을 관찰하고, 셋째는 행동을 관찰하고, 넷째는 도를 관찰하는 법이있다. 신수심법으로 4념처라고 한다.
        (1) 신 : 신(身), 즉 몸의 관찰은 호흡과 행(行) 주(住) 좌(座) 와(臥)인 일생생활 가운데서 우리 몸의 구성요소인 지수화풍(地水火風)의 변화를 보는 것이다. 쉽게 설명하면, 땅의 요소인 딱딱함 또는 부드러움과 같은 특성을 몸의 어느 부분에서 자각하는 것이다. 마찬가지로 몸의 특성인 유동성과 팽창성, 불의 요소인 뜨거움과 차가움, 바람의 특성인 동작과 떨림 등을 자각하는 것이 몸의 관찰이다.
        (2) 수 : 수(受)의 관찰은 마음의 작용에서 좋은 느낌, 싫은 느낌의 변화와 본성을 아는 것이다. 좋은 느낌에는 욕망이 싫은 느낌에는 성냄이 일어나게 되는데 ‘나는 좋다’ ‘나는 싫다’라고 관찰해서는 안된다. 현상에는 ‘나’라는 실체가 없기 때문이다. 좋고 싫음이 어디에서 왔는지를 사유할 것이 아니라 현상 그대로를 관찰하다 보면 좋고 싫음의 본질을 알게 되고 그 순간 좋고 싫다는 느낌마저 사라진다.
        (3) 심 : 심(心)의 관찰은 마음에 탐진치가 있는지를 꿰뚫어 보는 것이다. 예를 들면, 좌선 중에 때로는 과거 생각이나 미래의 계획, 일상생활에서의 스트레스 등을 관찰해보면 그것들이 일어났다가 사라지는 모습을 보게 되며, 어떤 생각도 지속되지 않는 것임을 알아차리게 된다.
        (4) 법 : 법(法)의 관찰은 인간의 여섯 가지 감각기관을 통해 받아들이는, 즉 보고, 듣고, 냄새 맡고, 맛을 알며, 접촉하고, 인식하는 모든 현상들에 대해 각각의 조건과 상황에 다라 일어나고 사라지는 모습을 알아차리는 것이다. 그래서 모든 현상이나 의식이 단순히 일어나고 사라지는 것에 불과하다는 것을 알게 되면 소리나 냄새에 대한 집착도 소유의 욕구로부터도 벗어날 수 있게 되고 모든 현상을 실체적 모습으로 볼 수있게 된다.
    이런 식으로 수행을 하다 보면 사성제, 즉 괴로움(苦), 괴로움의 원인(集), 괴로움의 소멸(滅), 괴로움의 소멸에 이르는 길(道)에 대한 진리를 깨달을 수 있다. 또 수행자가 끊임없이 변화하고 있는 정신적 육체적 현상을 깨달을때 이는 곧 괴로움의 진리를 깨달았음을 의미한다. 즉 이것이 팔정도를 닦는 것이다.

3. 결론
  집중명상과 마음챙김명상은 목적과 방법면에서 차이가 있다는 것을 살펴보았다. 집중명상은 4선정의 목적을 달성할 수가 있다. 집중명상을 통해 위빠사나수련을 함으로써 지혜를 달성할수 있다고 볼수가 있다. 법구경에 지혜가 없는 자에게 선정은없고 선저을 행하지 않은자에게 지혜는 없으니 선정과 지혜가 함께 있을때 그는 열반에 가까이 있다고 설명함으로써 사마타수행과 위빠사나의 조화가 열반으로 이끈다는 것을 성명하고 있다. 따라서 집중명상과 위빠사나수행은 목적과 방법은 차이가 있으나 상호 밀접한 관련이 있음을 알수가 있다.

순감포착123 15-09-27 10:58
답변  
나이가  70을 넘겼는데 이제 사작해도 성공할수 있나요?
성공할 수 있다고 해도 시간이 좀 많이 걸리겠죠?
 
 
 

 
 
 
Untitled Document